본문 바로가기

청도

청도 해산물 식당(씨푸드) 청도에서 해산물 요리가 유명하다길래 저녁때 즈음 택시를 잡아 타고 가기로 결정했다. 택시기사가 뭐 닫았을 거라던지 자기가 아는 곳으로 가라던지 이런 꼬심을 날렸지만 가뿐히 씹어주고 도착하니.. 아니 이런 모조리 다 열었잖아? 신선한 재료라는걸 강조 하듯이 하나 가득 저렇게 수조와 식재료(-_-)들이 있다. 물론 ... 중국어를 못하면 정말 난감하다. 고르면 어떻게 해드릴까요? 급으로 묻는다 ㅡㅡ;; 뭐 이런식으로 완성된 메뉴단도 있지만, 어쨌든 메인급의 요리는 골라야 하니 ㅠ-ㅠ 뭐라고 판도 세워놨다 .. 한 벽면이 전부 샘플들이다. 걍 이거 이거 찍어도 되긴 하다. 분명히 저건 가격표다. 아무튼 어케 저케 해서 시켰다. 무난한 오이 채부터 시작해서 전 세계 어디를 가도 제일 안심하고 먹을수 있는 닭요리.. 더보기
청도의 간식거리! 길거리 오징어 꼬치 한국의 닭꼬치 처럼. 청도에서도 오징어 꼬치를 먹는거 같다. 생각해보면 청도의 바다는 한국의 황해(서해)인데 여기서 오징어가 나오는건가? -_- 좀 의심이 .. 오징어에 양념을 바르고 굽고.. 뭐 그런것. 닭꼬치 대신 오징어라고 하면 딱 맞다 ㅋ 보기에는 좀 그렇지만.. 맛은 괜찮다. 기회되면 꼭 먹어보기를!!! 더보기
청도 한밤의 야식 청도에서 나름 큰 해변가에서 사왔던 야식. 유명한 비치였던거 같은데. 해변가를 1 해변가, 2 해변가 이런식으로 이름을 정해놨던거 같다. 아무튼 그곳에 있는 푸드코트에서 사온 것들. 정.말. 저 만두는 정.말. 맛있었다. 새우만두.. 별 생각 없이 사온 새우만두였는데 최고였다. 아직 저 만한 만두를 먹어 본 적이 없다. 한국에서 압구정동 갤러리아 지하의 중식당에서 먹은게 나름 비슷하지만 저것을 따를 순 없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