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판

사이판 PIC ( Saipan's Pacific Islands Club) 사이판에 가기로 마음 먹었을 때, 사이판의 호텔의 고민이 시작 되었다. 깨끗하고 좀 좋은곳에 있고 싶었기 때문에 그 고민은 더 심화 되었달까.. 그래서 나온 3가지의 선택 옵션이 1. 사이판 PIC, 2. 사이판 월드 리조트, 3. 사이판 하얏트 리젠시였다. 대부분의 한국인들이 PIC나 월드를 가고 있기 때문에 별 생각 없이 사이판 하얏트 리젠시는 제외 되었고, 월드와 PIC의 갈래길에서 처음 가보는거 구관으로 가보자! 해서 PIC를 선택했다. (참고로 다음에 간다면 미련 없이 하얏트 리젠시를 선택 할거다-_-) 뭐 여차여차 해서 하나투어를 통해서 1회 특식이 껴 있는 PIC GOLD 리조트 숙박권을 구입하게 되었다. PIC와 WORLD 리조트는 숙박권에 골드와 실버의 차이가 있는데 이 차이는 숙박 할때.. 더보기
싸이판의 코스트코(Saipan's Costco) 싸이판이 미국령이기는 하지만 너무 작은 섬이기 때문에 뭐 특별히 미국적인 것을 찾기가 힘들 것 같았다. 뭐랄까.. 미국의 Wall Mart 처럼 뭔가 거대한 미국적인-_- 마트 같은게 있으면 가서 구경도 하고 그럴텐데~ 라는 생각이 들었었다. 그러다가 우연히 싸이판 지도를 보다가 코스트코를 찾았다. 오호!!! 그리고 마침내 방문한 코스트코. 찾는 것은 상당히 쉬웠다. 사이판의 번화가가 몰려 있는 Beach Road를 따라서 공항에서 가라판쪽으로 이동하다 보면 우측에 코스트코가 떡하니 보인다. 싸이판의 코스트코는 다른 나라의 코스트코와 달리 회원 카드가 없어도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파는 물건들이 보통은 대용량으로 판매하지만 이곳에서는 여러 제품을 낱개로도 판매하고 있다는 것!!! 과자도 한국에서는 박스에.. 더보기
사이판의 보석, 바다의 보석 마나가하섬(Managaha Island) 어디로 여행을 가야 할까, 항상 여행을 준비 할때는 고민이 된다. 더군다나 시간과 예산이 충분하지 않을 수록 더 고민이 된다. 대부분의 여정이 중단거리에서 끝나기 때문에 비행기로 6시간 이내의 지역을 여러번 다니다보면 어느샌가 더 이상 갈 곳이 없다는 생각이 들곤한다. 더군다나 대부분의 동남아 여행지가 바다를 끼고 있는 휴양 여행으로써의 느낌이 강하기 때문에 동남아 휴양지(?)를 나름 여러번 다녀온 나로써는 사이판이란 곳은 크게 매리트를 느끼지 못했었다. 바다가 이쁘다고는 하지만 동남아 휴양지의 바다도 이쁘지 않은가? 그렇다고 미국령이긴 하지만 대 도시가 있는 것도 아니고 커다란 섬도 아닌 작은 섬... 하.지.만. 사이판 여행을 다녀온 지금은 당당하게 말할 수 있다. 사이판의 바다는 내가 가본 어떠한 .. 더보기
사이판 Saipan - 새 섬 (Bird Island) 사이판이 그렇게 크지 않기 때문에 여러 관광 명소를 가지고 있지 않다. 새섬 역시 뭐랄까.. 새 섬이기는 한데 아침과 저녁에는 새가 가득하다고 하나 내가 갔을 때에는 새를 하나도 볼 수 없었다. 그냥 멋진 바다에 있는 섬 같은 느낌? 새 섬 안내판에는 새 섬 주변의 보호 구역에 서식하는 동물(?) 들에 대해서 안내판이 있었지만 그곳에 있는 무엇이 저 곳에 현재 있는지는 알 수가 없었다. 하지만 탁 트인 전경과 멋진 바다, 푸른 하늘은 '새 섬' 이라는 타이틀 외에도 좋은 뷰 포인트로도 매리트가 있었다. 역시나 많은 관광객들이 이곳을 찾고 있었다. 중국, 한국 관광객이 전부 였던 것 같다. 렌트카를 빌려서 PIC Saipan 리조트에서 이곳까지 약 40분 정도 걸렸다. 사이판에서는 최고 속도 35 마일 제.. 더보기